그랩(Grab)에 트래블월렛 카드 등록하는 방법

얼마 전 발리 여행을 다녀오면서 트래블월렛 카드를 유용하게 사용했다. 트래블월렛 외에도 여행용 카드가 많이 나와있어서 트래블로그나 트래블제로 등의 카드도 사용해봤지만 발리 여행때는 그랩(Grab) 어플에 트래블월렛을 등록하고 아주 유용하게 사용했다. 원래는 그랩과 고젝 두 곳에서 다 사용하려고 했는데, 이상하게도 ‘고젝’ 어플에는 계속 등록 실패를 한 탓에 그랩만 사용했는데 큰 문제없이 잘 사용했다. 하지만 고젝이 더 저렴한 경우도 꽤 있었어서 다음에 다시 가게된다면 다른 카드를 고젝에 등록하고 둘 다 사용할 예정이다.

1. 그랩(Grab)이란?

그랩은 우리나라의 카카오T처럼 동남아 지역을 중심으로 사용되는 대중교통 모바일 플랫폼이다. 2012년 말레이시아에서 출시된 이후 현재 말레이시아는 물론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태국, 필리핀, 베트남, 미얀마 등 동남아 국가를 중심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그랩은 택시, 자전거, 배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사용자는 이 어플을 통해 필요한 서비스를 한 번에 예약하고 이용할 수 있다. 그랩은 GPS를 이용하여 가장 가까운 운전자와 배달원을 매칭해주고, 결제도 모바일로 간편하게 할 수 있으며 데이터 분석을 통해 정확한 요금을 산출해 안전하고 합리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게다가 쿠폰, 할인 이벤트 등을 자주 진행해서 고객들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어서 사용자 만족도가 높다.

그랩과 고젝의 차이점

그랩과 고젝(Gojek)은 둘 다 동남아에서 인기있는 대중교통 모바일 플랫폼이다. 두 서비스 모두 택시, 자전거, 배달, 카풀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차이점이 조금 있다. 서비스가 제공되는 지역이 조금 다른데 ‘그랩’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에서 광범위하게 서비스되며 ‘고젝’은 주로 인도네시아를 중심으로 이용되고 있다.

또한 결제 방식, 요금 산출 방식 등이 다른데 ‘그랩’은 현장 결제 뿐 아니라 모바일 결제를 지원하지만 ‘고젝’은 기본적으로 모바일 결제만 지원하고 있다. 또한 ‘그랩’은 GPS 방식을 이용한 정확한 요금 산출과 안전한 교통 서비스를 강조하는 반면 ‘고젝’은 음식배달 서비스에 더 집중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2. ‘그랩’과 트래블월렛카드



이유는 알 수 없지만 고젝에서 트래블월렛카드 등록이 계속 실패했다. 여러번 시도해봐도 결과가 같아서 검색해보니 VISA카드가 오류가 난다는 것 같았다. 다음엔 마스터카드 기반의 카드로 재시도 해봐야겠다. 그래서 이번 여행에서는 깔끔하게 고젝은 포기하고 ‘그랩’만 이용하기로 했다.

그랩에 트래블월렛 카드 등록하는 방법

그랩에 카드를 등록하는 과정은 그다지 어렵지 않았다.

그랩 어플 메인 화면
  1. 어플에 접속한 후 회원가입을 한다.
  2. 어플 첫 화면 우측 상단의 ‘카드 추가’ 버튼을 클릭한다.
  3. 카드번호와 만료일, CVV 순서대로 입력한다. (모바일카드와 실물카드 번호 중 어떤걸 넣어도 상관없다.)
  4. 카드 등록 완료!

✏️ 카드를 처음 등록할 때 1회 가결제가 이루어지니까 미리 현지 통화를 충전해두는 게 좋다.

3. 그랩 언어설정 한글에서 영어로 변경하는 방법

회원가입을 하고 카드 등록하는 과정에서 뭔가 좀 이상하다는 생각이 계속 들었는데 나중에 보니 어플의 언어가 자동으로 한글로 번역되어 있어서 그랬던 것 같다. 근데 이 번역이 좀 자연스러우면 괜찮은데 엄청 이상한 번역체여서 오히려 영어인게 편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어차피 현지에 도착하면 영어를 사용하니까 영어 메뉴가 더 나을 것 같았고, 현지에서 갑자기 중국어로 나오는 경우도 있다고 하니 애초에 언어설정을 영어로 해두면 편리하다.

나는 아이폰을 사용하기 때문에 아이폰 기준으로 작성하였다.

그랩 어플 언어설정하는 방법

그랩 언어 설정 변경하는 화면

아이폰 ‘설정’ 어플 열기 > 그랩 어플 > 언어 > 영어(또는 원하는 언어) 선택

이렇게 한국에서 설정하고 갔고, 발리 현지에서 문제없이 잘 이용하고 돌아왔다. 다만 아쉬웠던 점은 가입을 너무 일찍 하고 갔더니 신규가입 시 발급되는 쿠폰같은 혜택은 하나도 누리지 못했고, 고젝과 비교했을 때 고젝이 더 저렴한 경우가 많아서 활용성이 그렇게 높지 않았다는 점이다.
내 경우는 같이 간 친구가 고젝을 깔고 필요할 때마다 두 어플을 비교해가며 사용했는데, 여러명이 함께 여행을 간다면 이런 식으로 이용해도 될 것 같고 만약 혼자 여행을 떠난다면 미리 두 어플을 모두 사용할 수 있도록 설정하고 가는게 좋을 것 같다.

지역에 따라서는 그랩이 더 저렴한 경우도 있었지만 대체적으로 고젝이 더 저렴했는데, 특히 공항에서 택시를 타게 된다면 택시 기사들이 그랩 가격을 보여주면서 바가지가 아니다 그랩 가격으로 택시를 타면된다고 영업하는데 나중에 안 사살이지만 고젝으로 택시 부르면 그 가격보다 훨씬 싸게 이동할 수 있다. 아마 택시 기사들도 그걸 알기 때문에 그랩을 보여주는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어쨌든 외국인 여행자인 내가 어플 하나로 불편함 없이 교통수단을 이용하고, 배달 음식을 시켜먹을 수 있는 건 참 좋은 것 같다. 우리 나라는 카카오티 서비스가 외국인들이 사용하기에 어렵다는 말을 봤는데 오히려 이런 면은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쪽이 더 편리한 것 같다는 생각도 들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